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시민과 소통하는 제8대 평택시의회

PYEONGTAEK CITY COUNCIL

HOME > 의정활동 > 언론보도

언론보도

제목, 내용, 첨부파일에 대한 정보
제목 평택시의회, 평택안성지역노동조합과 간담회 실시
평택시의회, 평택안성지역노동조합과 간담회 실시



평택시의회(의장 권영화)는 지난 15일 시의회 의장실에서 평택안성지역노동조합과 직업상담사 정규직 전환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간담회를 실시했다.



이 자리에는 평택시의회 권영화 의장, 유승영 의원, 이종한 의원과 평택시 일자리창출과장 등 관계 공무원, 김기홍 노조위원장 등 평택안성지역노동조합 관계자 8명이 참석해 안건을 논의했다.



김기홍 노조위원장은 “평택시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근무하는 비정규직 직업상담사를 평택시가 직접 고용하고 정규직으로 전환하여 줄 것”을 요청하고, “평택시의회와 평택안성지역노동조합 및 직업상담사 조합원들 간의 간담회 개최”와 “평택시의회 평택시, 평택안성지역노동조합이 함께하는 협의체 구성”을 제안했다.



이에 평택시 관계 공무원은 “정부의 공공부문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을 위한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민간위탁기관은 3단계 전환 대상으로 아직 3단계 가이드라인이 나오지 않아 정부의 방침이 나오기를 기다리고 있으며, 민간위탁 비정규직 노동자 중 직업상담사만을 먼저 정규직 전환하는 것은 형평성에 어긋난다”고 말했다.



권영화 의장은 “직업상담사들의 어려움에는 공감하지만, 시에서도 비정규직 노동자 중 일부만을 먼저 정규직으로 전환하는 것은 현실적으로 어려움이 있을 것”이라며, “이 문제에 관해서는 집행부로부터 3단계 전환 대상과 관련한 정확한 자료를 제출받아 세심하게 검토하겠다”고 말했다.